[CRITIC] 권지안에게 내재된 창조의 힘 _ 갤러리에 브루지에 히가이 대표

권지안 작가와의 첫 만남에서부터 나는 그녀에게 내재 되어있는 놀라운 창조의 힘을 발견했다.

그녀는 일종의 내면을 조정하는 마법을 가진 완벽한 아티스트이다. 그녀의 작품을 통해 권지안을 알게 되었고, 그 후엔 이미 잘 알려진 음악적인 재능 외에도 다방면으로 뛰어난 재능을 가진 그녀를 보았다.

권지안에게 음악, 노래, 춤과 그림은 구별되어질 필요없이 이 모든 요소들이 작품안에서 하모니를 이룬다. 기획이나 작업 결과물에 있어 모든 기술적인 장르를 구분 짓지 않고 경계가 없는 다양한 방법을 통해 작품을 표현하고 있다.

음악적 요소들이 고스란히 담긴 그녀의 캔버스에는 행복을 주는 색색깔이 시공간을 초월한 신비스러운 형태로 전달되어 우리를 미스테리한 초현실의 세계로 이끈다.

나는 얼마전 권지안의 아뜰리에를 방문하였다. 그곳은 복잡한 서울과는 거리가 먼, 마치 생명의 힘을 주는 숲으로 둘러싸여 차분함과 평온이 존재하였다. 벽에 걸려있거나 바닥에 펼쳐진 작품들이 주는 매력과 긍정적인 에너지는 모든 절제되지 않은 혼란들을 다스리는 것 처럼 보였다.

권지안의 작품은 믿을 수 없을 만큼 강하다. 그녀가 첫 만남에서부터 매료되었던 이유는, 아마도 그녀만의 친절함과 부드러움, 깨지기 쉬운 특별한 감수성 때문이었을 것이다. 하지만 권지안의 모든 예술은 반대이다. 그녀의 작품에서는 창조적인 힘이 폭발한다. 작업에 힘이 있고 작품 속에 전달하고자 하는 메세지가 고스란히 녹아있다.

캔버스에 그려진 어둠은 모든 형태와 색깔의 소용돌이 속으로 우리를 끌어들인다.

앞으로 더 넓고 더 깊게 그녀안의 모든 공포와 두려움, 의심들을 이겨 나갈 것이다.

우리들은 각자의 내면에 여러 상반되는 자아들이 부딪힌다. 우리는 누구인가? 상반되는 감정들과 내면의 고뇌를 어떻게 조정하는가?

권지안은 실제로 우리 안에 있는 선과 악의 강력한 이중성을 보여준다. 그녀의 작품앞에서 관객의 감정은 충돌하고 서로 대결하며, 그 모습은 그대로 캔버스에 투사된다. 바로 그것이 권지안의 작품이 갖고 있는 마법이다.

아티스트는 곧 캔버스와 하나이기에 작품을 대면하는 우리에게 좋은 에너지로 있는 그대로의 자신의 모습을 만나게 하고 있다. 캔버스에 그녀의 몸짓은 본능적이고 자발적이며, 동시에 부드럽지만 강하게 표현되어져 있다.

권지안의 퍼포먼스는 작가가 자신의 내면을 드러내므로 관객이 사로잡히게 되는 신비스러운 몸짓이며 우리는 작품을 통해 우리 내면의 본성과 깊은 진실에 직면하게된다.

“고마워요. 권지안. 나는 이 모든 감정이 우리들 개개인이 갖고 있는 여러 자아와 내면의 고뇌에서부터 오는 것이라 깊이 확신합니다.”

“당신의 예술은 우리에게 귀중한 힘입니다.”

Des la premiere rencontre avec Kwon Ji-an, j'ai aussitot percu en elle une force interieure creatrice etourdissante.

Kwon Ji-an detient une forme de magie interieure, c'est une artiste complete. Outre un talent musicale confirme, mais c'est par ses œuvres sur toiles que je l'ai avant tout connue; je suis bien en presence d'une artiste multiple.

La musique, le chant, la danse et la peinture ne sont pas forcement indissociable. c'est meme tout l'inverse, j'imagine que chez Kwon Ji-an cela forme une harmonie nourriciere, son œuvre est globale. elle ne fait pas la distinction entre la methode tant que le propos est artistique.

Pas de frontieres donc entre les differents et multiples moyens d'expressions. Laissons nous donc transporter avec bonheur par la musique de ses œuvres sur toiles , on accede la, a une forme mystique d'elevation intemporelle. Kwon Ji-an nous entraine dans son univers surrealiste, mysterieux, nous sommes comme en suspension dans un monde parallele. J'ai eu le plaisir de visiter l’atelier de Kwon Ji-an,ici aussi le lieu est empreint de charme, loin du tumulte de Seoul, entoure de forets aux forces vivifiantes. Ici la serenite regne et commande au temps d'immobiliser sa course effrene. seules les œuvres accrochees au murs ou deposees a meme le sol nous captive par leur energie captivante et positive.

L’œuvre de Kwon Ji-an est d'une force incroyable, ce qui frappe des la premiere rencontre avec Kwon Ji-an , c'est sa gentillesse, sa douceur; une fragilite palpable,et surtout une grande sensibilite. La est tout le paradoxe de l'artiste, car derriere tout cela, se devoile tres vite la violence d'un force creatrice, Kwon Ji-an a une puissance de travail, son message se veut engage. Elle va chercher au plus profond d'elle meme toutes ses peurs ses craintes, ses doutes.

Une noirceur qui rejailli sur la toile et qui vient nous defier dans un tourbillon de formes et de couleurs. Nous sommes a la jonction de multiples forces qui s'opposent, qui nous projettent dans l’interiorite de nos propres individualites.

qui sommes nous? et comment gerons nous nos emotions opposes? ces tiraillement internes qui nous bousculent?

Kwon Ji-an revele cette forte dualite du bien et du mal, de l'image que nous souhaitons montrer et de celle qui vraiment en nous. Devant l’œuvre de Kwon Ji-an nos emotions se percutent, se confrontent et nous projettent dans la toiles... c'est la qu'est la magie se son œuvre.

Kwon Ji-an s'offre a nous, offre sa puissance positive dans la accomplissement de ses œuvres. elle fait corps avec la toile. Le geste est spontane, il se veut tendre et violent a la fois. C'est une choregraphie mystique ou l'artiste se devoile et nous envoute, nous sommes face a notre propre et profonde verite.

"Merci Kwon Ji An, car je suis intiment convaincu que toutes ces emotions resultent de la construction de chacun d'entre nous. Ton art est un soutien precieux."

Laurent Rig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