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이트 인스 타 그램 아이콘
  • 화이트 유튜브 아이콘

Insta(@solbibest @solbi_art) Youtube(Solbi times)

MAP CREW  경기도 양주시 장흥면 권율로 117 

Tel) 031-855-8858        Contact) jklee@mapcrew.net, mhlee@mapcrew.net

Design By mina.Lee

hyperism BLUE

‘하이퍼리즘 레드’의 주제가 ‘여성의 상처’라면, 이에 이은 연작 ‘하이퍼리즘 블루’는 사회적 계층에 대한 작가의 생각을 담았다. 타인의 시선으로부터 자유로울 수 없는 사회적 기준을 보며 ‘하이클라스란 무엇인가’라는 철학적 질문을 던지고, ‘클래스’가 정해진 채 삶의 경주를 시작하는 사람들의 우울과 외로움을 음악과 미술로 표현한 작품이다.
‘블루’는 캔버스의 형태적 변화가 가장 큰 특징이다. 작가는 ‘캔버스’가 ‘수트’로 변신하는 기발한 상상을 꾀했다. 작가는 1년간 62년 전통의 비스포크 브랜드 ‘장미라사’ 뮤즈로 활동하면서 수트를 입었을 때 달라지는 시선과 내면의 변화를 직접 경험하고 ‘클래스’를 상징하는 오브제로 슈트를 생각했다. 수트를 입고 변화를 체험한 1년의 시간부터 퍼포먼스 페인팅, 경매, 캔버스 수트 제작까지 ‘클라스’를 상징하는 해프닝들이 이어져 “’클라스’가 우리 삶에 어떤 의미인가?”라는 질문을 모두에게 던졌다.

​<작가 노트>

BLUE: Class consciousness - 치열한 경쟁사회
만들어진 화려한 겉치레는 우리를 병들게 하고 있다. 더이상 생계는 우릴 위협하지 않고, SNS 사회의 보여짐에 집착한다. 명품 옷으로 휘감겨진 그 사람의 외형적 가치, 자동차의 브랜드로 평가되는 직위, 좋은 집과 사는 동네가 상징하는 계급 그리고 고상한 취미들이 어떻게 보여지느냐에 따라 사람의 등급이 나눠진다.
자본주의 사회에서 부를 축적하여 그것을 누리며 사는 것은 성공의 기준이 되어있다. 마음의 빈틈조차 용납할 수 없는 우리가 사는 사회 속 지금 무엇이 가장 하이클라스일까 고민해본다.
화려한 인생이라는 무대 뒤, 흐르는 적막.. 고독함은 그저 인간 스스로만이 짊어져야 하는 것일까?
극단적 표현으로 분리되는 '좋아요' 세상 속 클라스. 우리가 올려야 하는 클라스는 진정 무엇인지, 그렇다한들 얼마나 본능적 외로움을 채울 수 있을지...
화려한 치장에 집착하는 것, 또한 그것들을 무시할 수 없는 사회적 시스템, 타인의 시선, 인간의 본질과 멀어지는 성공의 알람들, 돼지몸에 찍힌 도장과 다를 것 없는 인간 등급, 외로움을 채우기 위해 치유로 둔갑한 치장. 그렇게 병들어진 내면은 외면 받고 있다.
What's your class?
"무엇이 우리의 클라스를 높이기 위한 최선일까?"

 

As the theme of "Hyperism Red" is "Women's Wounds," the sequel "Hyperism Blue" contains the artist's idea of the social class. It is a piece of music and visual art starting from the psychological question ‘What is high class?’ and presents the melancholy and loneliness of those who start a race of life with a set "class" in view of social standards that cannot be free from the eyes of others.
"Blue" has the most characteristic feature in the shape change of the canvas. The artist envisioned a brilliant transformation of canvas into a suit. While working as a 62-year-old bespoke brand " Jangmeerasa" muse for a year, the artist experienced a change of gaze and inner changes when wearing a suit firstly, and thought about an object that symbolizes "class". She throw the questions to all "What does "class" mean in our lives?" after the series of experience: from a year of time experienced change coming from wearing suits to performance painting, auction, and canvas suit making.

<Artist’s Note>
Artificial fancy look is making us sick. Our livelihood is no longer a threat to us, but we have obsession about being seen in social networking services. People's class are decided according to the person's appearance value, the social position valued by the car's brand, the class symbolized by where they live, and how their delicate tastes are shown.
Accumulating wealth and enjoying it in a capitalist society has a standard of success. In our society which cannot afford even a niche in our hearts, the artist considered what is the high-class.
Behind the stage of a splendid life, the flowing silence... Should solitude be borne solely by human beings?
The class in the ‘LIKE’ world is divided into extreme expressions. What is the real class we have to raise, and even we try hard, how much instinctive loneliness we can fill...
Sticking to fancy make-up, and also the social system that make us cannot ignore that, the sight of others, the alarms of success moving away from the essence of human-being, the human grade that is no different from the seal stamped on the pig's body, and the dress that is faking as healing to fill loneliness. Such a diseased inner ego is shunned.
What's your class?
“What is the best to upgrade our class?”

 

1/1